보도자료 목록
Home >

SNS 공유하기

전주교구 초남이성지 성요셉성당 교리당 십자가의 길 축복[가톨릭신문 2021-06-06]

페이지 정보

작성일2021-06-03 조회 3,889회

본문

전주교구 초남이성지, 성요셉성당·교리당 십자가의 길 축복

발행일2021-06-06 [제3248호, 5면] 

5월 29일 초남이성지에서 김선태 주교가 초남이성지 교리당 십자가의 길 축복식 중 십자가의 길에 성수를 뿌리고 있다.전주교구 홍보국 제공

전주교구 초남이성지(담당 김성봉 신부)는 5월 29일 전북 완주군 이서면 초남신기길 122-1과 121-69 현지에서 성요셉성당과 교리당 십자가의 길 축복식을 거행했다.

교구장 김선태 주교가 주례한 미사와 축복식에는 전임 교구장 이병호 주교와 유장훈 몬시뇰, 초남이성지 초대신부인 김환철 신부 등 교구 사제단과 신자들이 참례했다.

지난해 2월 재단장에 들어간 성지는 복자 유항검과 복자 유중철(요한)·이순이(루갈다) 동정부부 생가터 재단장과 성요셉성당 확장공사를 진행했다. 또 유항검·유관검 형제가 신자들에게 교리를 가르치던 ‘교리당’에 실제 사람크기로 제작된 십자가의 길을 제작·설치했다.

김선태 주교는 강론을 통해 “순교복자들을 기리는 뜻 깊은 날에 유항검과 그 일가 복자들이 살았던 이곳의 경당과 십자가의 길을 축복하게 됐다”며 “순교자들이 성령의 불이 타오르는 마음을 잘 관리했듯이 우리도 성경과 교회의 가르침, 성찬례 그리고 성지순례 등을 통해 성령의 불이 내 안에 생생히 타오르게 하는 그리스도인이 되자”고 강조했다.

성지 담당 김성봉 신부는 “성지순례를 통해 순교정신을 본받고 회개와 치유를 체험할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성지를 가꿔왔다”며 “코로나19로 지친 순례자들이 기도와 쉼 안에서 위로와 평안을 얻기를 바란다”고 말했다.
 

이승훈 기자 joseph@catimes.kr 

poster
포토소식 right_plus
  • 한국 천주교 최조 순교자 유해 안치식 및…

    한국 천주교 최조 순교자 유해 안치식 및…

  • 성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기념 토…

    성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 기념 토…

  • 대야성당 견진성사

    대야성당 견진성사

  • 한봉섭신부님 1주기 추모미사

    한봉섭신부님 1주기 추모미사

  • 가난한이들의 작은자매회 한국진출50주년 …

    가난한이들의 작은자매회 한국진출50주년 …

  • 최초의 순교자 유해발견 발표 및 교구장 …

    최초의 순교자 유해발견 발표 및 교구장 …

  • 복가 최여겸 마티아와 개갑 순교성지 학술…

    복가 최여겸 마티아와 개갑 순교성지 학술…